상단여백
HOME 유통
팔도, 우동 국물과 함께 즐기는 ‘팔도비빔면 윈터에디션’ 출시

새콤달콤매콤한 ‘비빔면’과 따뜻한 우동 국물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겨울을 맞아 ‘팔도비빔면 윈터에디션(이하 비빔면 윈터에디션)’을 선보였다고 13일 밝혔다. 3월 출시한 ‘봄꽃비빔면’에 이은 두 번째 시즌 한정 제품이다. 팔도는 봄, 겨울철 시장 공략을 강화하며 ‘비빔면’을 연중 즐기는 별미면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비빔면 윈터에디션은 기존 비빔면에 우동 국물 스프를 별첨한 것이 특징이다. 총 500만개 분말 스프를 추가로 제작해 봉지 당 1개씩 담았다. 국물 스프는 가쓰오부시로 맛을 내 감칠맛을 살렸다. 종이컵 1개 분량의 뜨거운 물에 넣어 비빔면과 함께 먹으면 좋다.

제품 출시를 기념해 패키지도 변경했다. 특유의 파란색 바탕에 눈 덮인 풍경을 형상화해 포근함을 더했다. 겨울 한정판 제품 출시에 힘입어 국내 계절면 중 처음으로 연간 1억개 판매를 기대하고 있다.

비빔면은 한정판 제품과 더불어 다양한 형태로 브랜드를 확장하며 경쟁력을 높여 왔다. 2017년 9월에는 비빔면 액상스프만 따로 제품화한 ‘팔도 만능비빔장(이하 만능비빔장)’을 선보였다. 1회용 소포장 제품으로 휴대가 간편하다. 해외여행 등이 증가하는 여름철에는 70만개 이상 팔리며 야외활동 필수품으로 자리 잡았다.

비빔밥으로도 변신했다. 전자레인지에 데워 먹을 수 먹을 수 있는 냉동밥 제품이다. ‘팔도비빔밥 산채나물’, ‘팔도비빔밥 진짜짜장’ 2종으로 35년 액상소스 기술력을 담은 ‘만능비빔장’과 ‘진짜짜장’ 소스를 각각에 별첨했다.

두 제품 모두 만우절 이벤트로 소개한 가상의 제품을 소비자 요청에 따라 실제 상품화해 관심을 끌었다. 한창민 팔도 면BM팀장은 “1984년 출시한 팔도비빔면은 차갑게 먹는 라면 시장을 처음 개척한 원조 비빔라면“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품질 개선과 색다른 한정판 제품 출시를 통해 사계절 별미면으로 사랑받는 브랜드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승인 기자  sbizmedia@gmail.com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