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벤처
커뮤니티 카셰어링 서비스 네이비, 폭스바겐과 함께 시승 캠페인 실시

모빌리티 스타트업 링커블의 커뮤니티 카셰어링 ‘네이비’가 폭스바겐코리아와 함께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캠페인(Driving Experience Campaign)’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네이비(NEiVEE)는 이웃들과 차를 함께 이용하는 커뮤니티 카셰어링 서비스로 서울과 부산 등 주요 아파트, 오피스에서 테슬라, 벤츠, BMW 등 프리미엄 차량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캠페인(Driving Experience Campaign)’은 더 많은 고객들이 일상 속에서 폭스바겐 차량을 충분히 경험할 수 있도록 폭스바겐코리아와 네이비가 함께 마련한 캠페인이다.

대상 차량은 폭스바겐코리아의 시장 재 진입 후 가장 먼저 출시된 프리미엄 중형 세단 신형 파사트 GT(The new Passat GT)와 베스트셀링 SUV 신형 티구안(The new Tiguan)이다.

신형 파사트 GT는 프리미엄을 지향하는 유럽형 모델답게 디자인, 성능, 안전 및 편의사양 등에서 업그레이드를 이룬 폭스바겐의 대표 세단이다. 베스트셀링 SUV 신형 티구안은 새로운 MQB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되어 실내공간은 훨씬 더 넓어지면서 무게는 가벼워졌으며, 디자인과 실내 편의사양을 최신 트렌드에 맞춰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8월 신형 티구안 2.0 TDI 모델이 수입차 베스트셀링 2위에 오르는 등 국내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11월 30일까지 트리마제, 아크로리버파크, 고덕래미안힐스테이트 등 네이비의 주요 아파트 단지에서 진행된다. 해당 아파트 입주민은 네이비 애플리케이션(App) 쿠폰 메뉴에서 신형 티구안, 신형 파사트GT 모델을 시승할 수 있는 50% 할인 쿠폰을 받아 원하는 시간만큼 예약한 후 단지 주차장에서 이용하면 된다.

주중 1시간 평균가 기준으로 신형 파사트GT, 신형 티구안 모두 3,000원대에 이용 가능하다. 또한 차량 이용 후 SMS로 전송되는 설문조사에 참여 시 응답자 전원에게 모바일 커피 쿠폰을 증정한다.

링커블은 이번 ‘Driving Experience Campaign’으로 시공간적으로 제한된 기존 전시장 시승행사를 벗어나 집, 회사와 같은 고객들의 생활기반에서 유의미한 경험을 제공하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링커블 김홍균 대표는 “네이비 고객들에게는 차량을 편리하게 경험하는 서비스이자, 브랜드에게는 잠재고객을 발굴할 수 있는 강력한 마케팅 플랫폼”이라며 “앞으로도 자동차 브랜드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마케팅 및 세일즈 채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형 기자  thkim@sbiz.news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