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CJ오쇼핑, 세 곳까지 상품 나눠 배송해준다

CJ오쇼핑이 주문한 상품을 2~3곳으로 나눠서 보내주는 ‘나눔배송’ 서비스를 16일부터 새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수량이 많아 상품 구입을 꺼려했던 고객들과 1~2인 가구 비중이 높은 밀레니얼 세대를 끌어들이기 위해서다.

해당 서비스는 16일부터 온라인몰인 CJmall의 ‘나눔배송 서비스 전용 페이지’에서 이용할 수 있다. 지정된 40여개의 상품 중 원하는 상품을 고른 뒤, 상품에 따라 많게는 세 곳까지 상품 수령지를 지정할 수 있다.

예를 들어 CJmall 나눔배송 페이지에서 20개로 구성된 ‘스팸 마일드’ 상품을 클릭하면 ‘나눠서 구매’(나눔배송)와 ‘바로구매’(일반배송)를 선택할 수 있다. ‘나눠서 구매’ 스위치를 누르면 기본 배송지 외에 추가로 배송지를 지정해 각각의 배송지로 스팸을 10개씩 받아볼 수 있다. TV홈쇼핑 채널인 ‘CJ오쇼핑’에서는 18일 밤 10시 55분에 방송되는 ‘경동나비엔 1mm 초슬림 온수매트’에 처음으로 나눔배송 서비스가 적용된다. 온수매트 2개로 구성된 상품을 각각의 배송지에서 받아볼 수 있다.

에스비즈뉴스  themomma@themomma.kr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스비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