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사회
독감백신 이상반응 1736건·사망 88건…"사망 83건 인과성 없어"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가 88명까지 증가했으나, 예방접종과의 인과 관계가 밝혀진 사례는 단 1건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 사례간에도 70대 이상 사망자가 88명 중 73명으로 가장 많았다는 점 이외에 특별한 공통점은 없었다.

3일 0시 기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현황은 1760만건으로 이 가운데 국가예방접종사업 대상자 접종건수는 1188만건을, 유료접종은 572만건으로 나타났다. 이상반응 신고는 1736건으로 예방접종과 인과성은 확인되지 않았다.

이상반응 중 사망 사례 신고는 88건(명)으로 이 중 83건은 역학조사 및 피해조사반 심의 결과, 사망과 예방접종과의 인과성은 인정되기 어렵다고 나타났다. 5건은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신고된 사망사례는 70대 이상이 83%(73건)였다. 사망자 신고는 만70세 이상 어르신 국가 예방접종 지원사업이 시작된 10월19일부터 25일에 집중됐다. 지역별로는 서울, 경기, 경남, 전북, 전남, 대구에서 69.3%(61건) 나왔다.

이들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사망까지 경과 시간은 52건(59.1%)에서 48시간 이상 소요된 것으로 나타났다. 24시간 미만은 16건(18.2%)이나 사망과 시간간의 부작용 인과 여부도 나타나지 않았다.

실제 지난 11월 2일 개최된 피해조사반 신속대응 회의에서 추가된 사망사례 11건 대해 인과성 여부를 검토한 결과, 사망과 예방접종과의 인과성은 인정되기 어렵다는 판단이 나왔다.

현재까지 조사된 사망사례에서는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급성으로 증상이 나타나는 아나필락시스 반응도 없었다. 또 동일 의료기관, 동일 날짜, 동일 제조번호 접종자들을 대상으로 이상반응 여부를 확인한 결과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사례도 나타나지 않았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인플루엔자 유행수준은 예년보다 낮고 유행시기가 늦어질 가능성이 높은 상황으로 예방접종을 너무 서두르지 마시고 건강상태가 좋은 날에 예방접종을 받아주시기 당부한다"고 밝혔다.

에스비즈뉴스  themomma@themomma.kr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스비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