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강원도, 코로나19시대 소상공인 유통 다변화12월부터 속초 정선서 강원형 배달앱 ‘일단시켜’ 시범 운영

강원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기침체 상황을 돌파하기 위해 소상공인 스마트 유통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도는 다음 달부터 강원형 배달 앱 ‘일단 시켜’ 가맹점 모집에 나선다. 강원형 배달 앱은 전자상거래 플랫폼 운영 전문기업 코리아센터가 개발과 운영을 맡는다. 가맹점에서 부담하는 중개수수료와 광고료, 입점 수수료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배달을 비롯해 드라이브스루, 예약 등 편의 기능 이용과 강원상품권 결제 시 10% 할인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가맹점 모집, 서포터즈단 운영, 배달 앱 테스트 등을 거쳐 오는 12월 22일부터 속초, 정선지역부터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 도는 배달 앱의 문제점을 보완한 뒤 내년부터 도내 18개 시군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도는 수수료 부담이 없는 배달 앱의 이용이 확산되면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판매가 위축된 전통시장에 라이브 커머스 등 온라인 홍보‧판매방식도 도입한다. 도는 지난 추석 명절 기간 도내 7개 시장에서 19개 상품을 라이브 커머스 방식으로 시범 판매해 전 상품을 완판하는 성과를 거뒀다. 도는 다음 달까지 총 160개 품목을 라이브 커머스 방식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소비 회복을 위해 다음 달 1일부터 30일까지 강원마트, 강원곳간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 강원세일페스타를 개최한다. 한우와 햅쌀, 김장재료, 절임 배추 등 강원도 대표 특산품 500여개 상품을 10~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고객 감사 ‘1+1 이벤트’, 강원마트 전 품목 특별할인 쿠폰(40%) 제공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김태훈 도 경제진흥국장은 “코로나19 상황에도 소상공인들이 판로를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배달 앱, 라이브커머스 등 유통의 온라인화를 강화하겠다”며 “스마트 유통사업을 본격화해 지역주민 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달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에스비즈뉴스  themomma@themomma.kr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스비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