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오늘의픽업",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원클릭으로 당일, 새벽배송 서비스 개시

주식회사 오늘의픽업의 프리미엄 당일배송, 새벽배송 서비스가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의 배송사로 선택 가능해졌다.

오늘의픽업은 쿠팡, 마켓컬리, SSG쓱배송과 같이 일반 쇼핑몰도 서울 전역에 오후3시 이전에 주문하면 당일배송, 저녁 7시까지 주문 시 새벽배송을 서비스할 수 있는 신개념 배송 플랫폼이다.

오늘의픽업이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 택배사로 등록됨에 따라 간편하게 배송사로 선택이 가능하고 택배배송 조회 서비스도 네이버에 연동되어 판매자들이 편리하게 배송 현황을 확인할 수 있다.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의 판매자들은 기존에 쇼핑몰을 운영, 관리하던 대로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센터에서 발주/발송 관리 메뉴의 택배사 항목을 “오늘의픽업”으로 선택하여 간편하게 소비자들에게 당일배송 새벽배송을 제공할 수 있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는 호응을 얻었다.

오늘의픽업의 진승민 대표는 “오늘의픽업은 초기 투자 비용없이 당일배송 새벽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의 판매자들이 앞으로 기존에 사용했던 빠른 배송 서비스를 위한 비용을 마케팅과 사업비에 사용하고, 배송 품질 향상으로 인해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 프리미엄 쇼핑몰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 며 기획의도를 밝혔다.

에스비즈뉴스  themomma@themomma.kr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스비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