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사회
한국감정원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임대료 30∼50% 인하

한국감정원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

한국감정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감정원 사옥 임차인에 대해 임대료를 인하한다고 13일 밝혔다.

부산 등 4개 지사 건물에 입주한 임차인이 대상이며 중소기업은 이달부터 8월까지 임대료의 30%, 소상공인은 2월부터 7월까지 50%를 각각 6개월간 감면해준다.

김학규 감정원장은 "공공기관으로서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자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며 "중소 임차인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스비즈뉴스  themomma@themomma.kr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스비즈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