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롯데주류, 병맥주 이어 생맥주 출고가도 낮춘다생맥주 세부담 상승에도 클라우드·피츠 생맥 출고가 인하 강수

롯데주류가 ‘클라우드’ 생맥주와 ‘피츠 수퍼클리어’ 생맥주·300㎖ 병 제품의 출고가를 인하한다. 인하 폭은 8.1~13.5%로 오는 17일 출고분부터 적용된다.

클라우드 생맥주 1통(20ℓ·케그)은 3만7000원에서 3만2000원으로, 피츠 케그는 3만430원에서 2만7387.4원으로 조정된다. 피츠 병 출고가는 827원에서 761.38원으로 내린다.

롯데의 맥주 출고가 인하는 지난달 2일에 이어 올해 두 번째다. 롯데주류는 당시 클라우드 캔맥주 500㎖ 제품을 1880원에서 1565원으로, 피츠는 1690원에서 1467원으로 인하했다. 과세 체제가 종가세에서 종량세로 전환된데 따른 조치였다.

종량세로 전환하면 병맥주와 생맥주는 세부담이 오히려 59.9%나 높아진다. 그런데도 롯데주류는 생맥주 출고가를 낮추는 ‘강수’를 뒀다.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술 소비가 줄어 주류도매상과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고통 분담 차원에서 출고가를 낮추기로 했다는 게 롯데주류 측의 설명이다.

그러나 경쟁사가 출고가를 그대로 유지하면 도매상과 자영업자들이 마진을 조금이라도 더 남기기 위해 클라우드와 피츠 생맥주를 주문할 가능성이 높아지는 만큼 롯데도 공급 확대와 점유율 상승을 꾀할 수 있다.

롯데주류는 또 위스키 출고가도 최대 8% 낮춘다.주력브랜드 스카치블루의 경우 ’스카치블루 인터내셔널‘ 350㎖와 450㎖의 출고가를 각각 1만9063원에서 1만8480원, 2만6345원에서 2만4233원으로 인하한다. 인하율은 각각 3.1%, 8.0%다. '스카치블루 스페셜' 450㎖는 4만40원에서 3만6839원으로 8% 하향 조정된다. '에스코트'450㎖는 2만4420원에서 2만2385원(7.5%), '에스코트17'은 3만7400원에서 3만5530원(5.0%)로 인하된다.

강민아 기자  momma-kang@mommaeat.com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