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1인분 신선제품 골목슈퍼 배송…경남도 '쿨체인시스템' 구축한다

경남도는 도내 유통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경남 소상공인 쿨체인 시스템 구축 타당성 조사'를 한다고 7일 밝혔다.

경남연구원이 오는 6월까지 진행하는 이번 조사는 1인 가구 증가와 '웰빙'을 추구하는 시대 흐름에 발맞춰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돕기 위해 진행된다.

'쿨체인'이란 지역에서 생산되는 신선 농·축·수산물을 1인분씩 소분가공해 골목 슈퍼마켓까지 매일 배송하는 시스템이다.

골목 슈퍼 판매품 대부분은 대형마트나 온라인 쇼핑몰과 비교해 가격 경쟁력이 떨어져 점점 고객 발길을 잡기 어려워지는 실정이다.

도는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접근성이 높은 골목 슈퍼에서 당일 입고된 신선한 제품을 필요한 만큼만 구매하길 원하는 고객 수요가 높을 것으로 봤다.

이에 골목 상권 살리기 일환인 '소상공인 쿨체인 시스템 구축 타당성 조사'를 통해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도는 쿨체인 시스템 구축 타당성이 검증되면 적합 지역 시범사업 운영 등 필요한 정책을 수립, 소상공인 종합지원대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김기영 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골목 슈퍼의 장점을 극대화할 수 있는 유통생태계 조성방안을 강구하겠다"며 "관련 소상공인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다은 기자  godsatwar@mommaeat.com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