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먹거리
GS25, 혼자 추석 보내는 고객 위해 '한상가득도시락' 선봬
GS25 한상가득도시락 © 뉴스1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GS25는 오는 6일 추석 명절을 맞이해 '한상가득도시락'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한상가득도시락은 식당이 문을 닫는 명절 연휴 기간 귀향을 하지 않는 고객들이 명절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풍성하게 기획했다.

모둠전과 잡채·나물·구운 돼지갈비 등 총 9종의 대표적인 명절 음식으로 구성했으며, 오는 19일까지 사면 진라면 소컵을 증정한다. 가격은 5900원이다.

GS25는 많은 식당이 문을 닫는 명절 연휴 기간 귀향하지 않고 혼자 추석을 보내는 '혼추족'을 위해 명절 도시락을 출시했다. 실제 GS25의 명절도시락 매출은 매년 200% 이상 성장해왔다.

특히 이번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나만의 냉장고'를 통해 추석 도시락으로 예약 주문하고 수령 일자를 추석 명절 연휴 기간(9월 12~15일)으로 지정한 선착순 고객 5000명에게 고급 한과를 함께 선물한다.

권오상 GS리테일 도시락MD는 "매년 명절 도시락 매출은 200% 이상 성장하고 있는 만큼 올해도 9찬의 명절 음식으로 알차게 채워진 도시락을 선보인다"며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는 혼추족들의 풍성한 명절 식사 판매처와 안전상비약품 구비를 통한 우리동네 응급 구호 센터로서의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