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물류
GS리테일, 가맹점·협력 파트너사에 추석 대금 1200억원 조기 지급
GS리테일 © 뉴스1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GS리테일은 추석을 맞아 GS25 가맹 경영주와 파트너사에 총 1200억원 규모의 정산금과 물품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9일 밝혔다.

다음 달 6일과 11일에 GS25 가맹경영주 정산금 600억원, 파트너사 물품 대금 600억원을 조기 지급한다.

이로 인해 가맹 경영주는 기존보다 6일, 협력 파트너사는 9일 앞당겨 정산금(대금)을 선지급 받을 수 있게 됐다.

김동인 GS리테일 상생협력팀 팀장은 "추석을 맞아 GS25 경영주들과 파트너사의 효율적인 자금 운용을 위해 정산금을 조기 지급하고, 상품 거래가 증가하는 중소 파트너사들이 자금 유동성을 확보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매년 대금을 선지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업계 최고 수준의 다양한 상생 제도 마련으로 경영주 및 파트너사와의 튼튼한 상생 문화 구축을 위해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평소에도 GS리테일은 중소 파트너사들의 지금 유동성 확보에 도움이 되고자 월 단위 대금 지급이 아닌 10일 단위 100% 현금 지급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또 전기료 지원과 후레쉬푸드 및 신선식품 폐기 지원, 경영주 무료법률 자문 서비스, 경영주와 근무자 모두가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단체 상해보험 등 다양한 상생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