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명품 부럽지 않아요"…롯데百, '중기 우수상품 특별판매전' 나서
중소기업 우수상품 특별판매전 © 뉴스1


롯데백화점은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손잡고 '중소기업 우수상품 특별판매전'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오는 13일까지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마니'·'케리브룩'·'다이에나롤랑'·'연팩토리'·'주식회사 고려한'·'산들누리' 등 국내 우수 중소기업들의 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대표적으로 여성복 브랜드인 마니는 '플리츠 스커트'와 '플리츠 바지'를 각 1만9000원, 지갑 벨트 전문 브랜드 다이에나롤랑은 '소가죽벨트'와 '남성·여성지갑'을 각 1만원에 판매한다. 또 유기농 분말을 활용해 안심 먹거리를 강조하는 산들누리에서는 '굿 새싹보리쉐이크'를 1만4000원, 주식회사 고려한은 한방 함량을 높인 '경옥양갱'을 1만400원에 준비했다.

프리미엄아울렛 파주점도 13일부터 16일까지 '전국 우수 6차산업 직거래 장터'를 실시한다. 각지의 지자체의 농산물과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을 판매하며 우수 중소기업들의 판로 지원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여름 시즌에 맞춰 다양한 제철 과일을 저렴한 가격에 선보이며, 생산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제품들도 판매할 예정이다.

김영희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장은 "국내 우수 중소기업들의 판로 개척에 도움을 주기 위해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행사를 계기로 중소기업들의 우수한 제품들을 더욱더 많은 고객들이 만나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