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
KB금융, 핀테크 기업 손잡고 O2O 플랫폼 만든다
지난 23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왼쪽 두 번째부터) 신영준 플랫포스 대표, 이원홍 블루웨일 대표, 용태순 와드 대표, 한동환 KB금융지주 디지털혁신총괄 전무 겸 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그룹 대표, 임명수 한국정보통신 대표, 조병찬 더페이 대표, 안진명 오드컨셉 이사가 협약 체결을 기념하는 사진을 찍고 있다(KB금융지주 제공).© 뉴스1


KB금융그룹은 지난 23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된 '코리아 핀테크위크 2019'에서 KB금융과 핀테크 기업들 간의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 관련 상호 협력방안을 담은 '전략적 파트너십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KB금융은 고객이 오프라인에 존재하는 요식업 등 가맹점정보와 콘텐츠 등을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조회하고 예약·결제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 '리브 플레이스'(가칭)을 선보일 예정이다.

KB금융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핀테크 기업이 가진 다양한 기술, 아이디어와 은행· 카드 등 KB금융의 인프라·서비스 역량을 결합, 새 클라우드 기반 협업 플랫폼 '크래용'(CLAYON)을 활용해 리브 플레이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한동환 KB금융지주 디지털혁신총괄 전무 겸 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그룹 대표는 "이번 O2O 플랫폼 협업 프로젝트는 KB금융의 디지털 혁신과 뛰어난 기술을 보유한 핀테크 기업의 상생을 위해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비금융 핀테크 파트너와 지속적으로 제휴해 고객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했다.

KB금융 관계자는 "클라우드를 금융서비스에도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고객이 선호하는 오프라인 콘텐츠를 예약하고 안전하게 결제하는 서비스를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