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전자·IT
코스콤, NBP와 핀테크 맞춤형 클라우드 소개

코스콤(사장 정지석)이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에 참여해 금융클라우드 핀테크 생태계에 대한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코스콤은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주최하고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5월 23일 부터 사흘간 진행 되는 이번 행사에 금융클라우드를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하는 등 핀테크 육성과 관련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고 20일 밝혔다.

24일 진행될 테크핀 세미나에서는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 한상영 클라우드 서비스 상무와 코스콤 석동한 미래성장본부 상무가 '클라우드 기술의 발전과 금융의 미래'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이 자리에서 금융클라우드 기술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핀테크 기업들을 위한 맞춤형 금융서비스 프로그램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우수 핀테크 기업이 코스콤 금융클라우드를 이용하게 되면 단기적으로 사업자금 및 기술창업지원을, 중 장기적으로는 상장프로그램을 통한 증시 입성도 가능해질 예정이다.

23일 진행될 레그테크 쇼케이스 행사에서는 코스콤이 상용화에 성공한 레그테크 솔루션을 시연하고 향후 시장 전망 등에 대한 Q&A가 예정되어 있다.

레그테크(RegTech)란 규제를 뜻하는 레귤레이션(Regulation)과 기술을 의미하는 테크놀로지(Technology)의 합성어로 금융회사로 하여금 내부통제와 법규준수를 용이하게 하는 정보 기술이다.

코스콤의 레그테크는 IBK투자증권에서 현재 사용하고 있는 서비스로 컴플라이언스 업무에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주제별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이를 기반으로 직관적인 분석이 가능한 시각화된 자료 등 사용자 리포트를 제공한다.

코스콤은 오는 8월 구축될 ‘코스콤 금융 클라우드’에서 레그테크 서비스를 금융 특화 솔루션(SaaS)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향후 금융클라우드 내 축적된 빅데이터를 AI로 패턴분석하고, 이를 통해 준법감시에 도움이 될 다양한 서비스들을 금융클라우드 상에서 선보인다.

코스콤이 참여하는 핀테크주제관에서 오픈패스와 핀셋 등이 행사기간동안 체험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오픈패스(OpenPass)는 간편 비밀번호부터 생체인식, 패턴 등 다양하고 편리한 인증기능을 통합하여 제공하는 인증서비스로, 핀테크 기업들은 원하는 인증수단을 다양하게 선택하여 이용할 수 있다.

핀셋은 개인의 모든 자산과 부채, 대출을 빅데이터와 AI로 관리해주는 종합 자산관리 앱을 개발한 사내벤처로 지난 5월2일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바 있다.

이 밖에도 코스콤은 24일 금융회사와 주요 핀테크 기업 등이 진행하는 채용설명회에 참여해 채용프로세스와 인재상 등에 대해 설명한다.

김태형 기자  tad.kim72@gmail.com

<저작권자 © sbi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