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해태, 여름 시즌 한정 '오예스 미숫가루라떼' 출시
'오예스 미숫가루 라떼' © 뉴스1


해태제과는 지난해 '오예스 수박'에 이어 '오예스 미숫가루 라떼'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한정판 오예스 미숫가루 라떼는 전통 음료를 젊은 감각으로 재해석한 '뉴트로'(Newtro) 제품이다. 젊은 층이 많이 찾는 핫플레이스에서 미숫가루 라떼가 인기를 끌고 있는 점에서 착안해 기획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삼복 더위를 견디기 위한 대표적인 음료인 미숫가루 맛을 지난 해 일찌감치 낙점해 준비했다"고 말했다.

미숫가루는 가장 선호되는 맛 가운데 하나지만 텁텁함을 극복하는 게 난제였다. 그전에는 분말을 겉에 뿌리는 수준에 그쳤다면, 오예스는 크림뿐만 아니라 반죽에도 미숫가루 분말을 넣어 근접한 맛을 구현했다.

소비자 평가도 고무적이다. 이례적으로 1000여명이 참여한 사전 소비자 조사에서 80% 이상이 최고점을 매겼다.

올 해도 오예스 시즌 한정판 제품은 지난해처럼 400만개만 생산할 계획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시즌 한정은 고객과의 약속이어서 추가 공급 요청에도 사전 계획된 양만 생산했다"며 "희소성이 있는 만큼 더 맛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태제과가 지난해 선보인 오예스 수박은 3개월간 400만개 완판을 기록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이승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