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동네마트 O2O 플랫폼 더맘마, 500억 매출 달성
동네마트 장보기 플랫폼 더맘마(대표 김민수)가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500억원 매출을 달성했다. 이는 400억원 매출을 달성한 이래로 한 달 만이다. 더맘마는 올해 초 '천천프로젝트 비전선포식'을 자사 첫 가맹마트인 '맘마식자재마트 양주직영점' 에서 진행하고, △정육 △수산 △공산품 유통사업을 확대. 라이브커머스 등의 비대면 온라인 판매사업을 추가했다. 뿐만 아니라 동네마트 플랫폼 상품을 다양화하기 위해 지난 6월 자사 푸드사업 홍보모델로 코미디언 심형래를 발탁하면서 홈안주 PB상품 '영구포차'와 '맘마김' 외 프리미엄 수제반찬 '맘마쿡', 최근에는 계절상품 '통영에서 바로온 맘마굴' 등을 연달아 출시, 더맘마의 다채로운 먹거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에는 지역 소상공인 상생 취지를 살린 서울시 '제로배달 유니온'사로 선정되어 제로페이 상품권 결제 수단을 탑재한 '맘마먹자' 앱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제로페이 결제를 통해 가맹 마트들의 수수료를 대폭 절감하는 한편, 소비자도 할인 혜택을 누리는 프로모션을 통해 최근 500억원 매출 달성의 큰 폭을 견인하게 됐다. 더맘마는 자사 매출로 2018년 11억원, 지난해 181억원에 이어 현재 지난해 한해의 약 2.8배에 달하는 매출을 기록중이다. 전체인원 역시 2019년 1월 14명이던 숫자가 현재 150여 명에 달한다. 더맘마는 오는 18일 경기 파주 맘마마트 직영점 추가 오픈을 통해 12월까지 727억 매출 달성을 목표로 설정했다. 최근 정부바우처사업 K비대면 플랫폼 공급사로 더맘마 홈오피스가 선정되면서, 전국 식자재마트들을 대상으로 비대면 인사관리 플랫폼 서비스를 시작, 이를 기반으로 한 전국망 확대를 공고히 하겠다는 입장도 덧붙였다. 김미은 더맘마 이사는 "더맘마는 맘마마트 2호점(파주 금촌점) 오픈을 기점으로 자사 핵심 사업인 '맘마먹자 앱' 장보기 플랫폼이 수도권역 대표 앱으로 빠르게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정부 바우처 사업 확대를 통해 전국에 있는 동네마트 인프라를 구축해가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더맘마는 동네마트와 식당들이 점점 무인화, 첨단화 되어갈 것으로 예측해 △무인 POS 및 추종 로봇개발을 통한 테크화 △소비트렌드 분석 △빅데이터 축적 등 온라인에서 테크화 된 오프라인 사업을 연계해 선진적인 O2O 플랫폼 기업, 한국의 월마트가 되고자 하는 비전을 가지고 있다.
더맘마-코리아축산, 축산물 플랫폼 구축 위한 투자합작 계약 체결
동네마트 O2O플랫폼 ‘맘마먹자’ 앱 서비스를 제공하는 ㈜더맘마(대표 김민수)가 26일 주식회사 코리아축산(대표 박민수)과 함께, 정육사업 확대를 위한 신설법인 합작투자계약 체결식을 가졌다. 서울시 마곡동에 위치한 ㈜더맘마 서울지사 마커스빌딩 10층에서 진행된 이 체결식은 축산 비즈니스 모델을 단계적으로 확대하기 위해 ㈜코리아축산과 ㈜더맘마가 축산물 사업 플랫폼 신설법인 ㈜정대장을 공동으로 설립‧운영하게 되면서 마련된 것이다. 코리아축산은 국내 다수의 식자재마트 인샵 내 정육 판매로 매년 550억원대, 도소매 공급으로 매년 300억원대의 매출 규모를 달성하며 전체 850억규모의 연매출을 형성하고 있는 축산업체다. 코리아축산은 본 계약을 통해 축산물 및 부대물품의 생산/공급 관리 등의 역할과 함께 맘마먹자 가맹마트에 축산물을 공급하게 됐다. 이에 더맘마는 코리아축산과 함께 정육시장의 O2O 플랫폼 ‘정대장’을 구축, 품질과 가격 경쟁력이 높은 정육 상품을 소비자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더맘마는 본 계약을 통해 축산물 대량 도매거래에 IT 기술을 접목해 해당서비스에 온/오프라인 유통 네트워크 및 전문인력을 지원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소비자들이 실시간 단가를 한눈에 파악해 상품을 한 곳에서 주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이 같은 계약에 대해 더맘마 측 관계자는 “더맘마는 최근 700억원대 규모 ㈜어판왕어업회사법인과 공동출자한 수산 플랫폼 기업 ㈜어사출또 신규 법인을 설립했다”라면서 “이에 850억원대 코리아축산과의 업무 계약을 통해 설립된 ㈜정대장 신규 법인을 통해 야채/청과 뿐만 아니라 수산과 정육을 아우르는 토탈 신선식품 플랫폼의 입지를 공고히 해나갈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맘마먹자, 내달부터 제로페이 상품권으로 결제 가능
동네마트 O2O플랫폼 ‘맘마먹자’ 앱 서비스를 제공하는 ㈜더맘마(대표 김민수)가 오는 9월부터 제로페이 상품권 결제수단을 탑재한 ‘맘마먹자’ 앱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로페이 상품권은 서울특별시에서 선보이는 지역사랑 상품권으로, 서울시 25개 자치구별로 발행하며 온라인 결제가 가능하다. 사용 방법은 간단하다. 우선 소비자는 비플 제로페이, 체크페이, 머니트리 등 제로페이 전용 어플을 다운로드하고, 이를 통해 지역 사랑 상품권을 구매(이벤트 시 7~10% 할인 구매 가능)하기만 하면 된다. 이후 맘마먹자 앱 구매 시 결제 수단을 제로페이 상품권으로 설정하면 소비자는 저렴하게 구매한 상품권으로 가까운 마트의 생필품을 결제하고 받아볼 수 있게 된다. 맘마먹자가 이 같은 결제방식을 도입하게 된 이유에는 ‘제로배달 유니온’의 참여업체인 점이 크다. ‘제로배달 유니온’은 최근 이슈가 된 대형 배달앱들의 중개 수수료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서울시와 민간이 협력 추진하는 배달앱이다. 제로배달 앱은 지역상품권 결제 시스템을 통해 가맹마트별로 최대 2%의 수수료만 부과하게 되는데, 이는 최대 12%의 배달중개수수료를 부과하는 대형 배달앱과는 확실히 차별화된 모양새이기 때문이다. 이처럼 맘마먹자는 제로페이 상품권 결제를 통해 자사 가맹마트 수수료를 대폭 절감,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한다는 본연의 취지에 부합하게 됐다. 게다가 소비자 역시 7~10% 할인 받은 제로페이 상품권을 통해 결제가 가능해 지역 상권 뿐만 아니라 가계 살림까지 함께 챙긴다는 ‘제로배달 유니온’의 목적과도 맞아떨어진다. 맘마먹자는 저렴한 중개수수료를 부과하는 제로배달 유니온에 참여하고 서울에서 배달서비스를 제공하는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자사 앱에 가맹마트로 참여할 수 있도록 동네마트와 식당 등 가맹점을 모집중이다. 가맹점 입점은 서울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신청을 원하는 사업자는 '제로배달 유니온 홈페이지'에 접속해 '맘마먹자' 선택 후 사업자등록번호, 주소, 연락처 등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신청이 완료되면 관계자가 직접 마트나 식당 등 가맹점에 방문해 POS기기 연계, 온라인 홍보를 포함한 제로배달 서비스 환경을 무료로 구축해준다. 한편 동네마트 O2O플랫폼 맘마먹자는 가까운 동네마트의 신선식품을 당일 배송해주는 모바일 장보기 플랫폼이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